• 한국어
잡학 지식
2021.10.15 09:52

약이 되는 씨앗 효능

조회 수 2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뷰어로 보기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뷰어로 보기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 참외씨
참외를 속을 파내고 먹는 사람이 많다.
그러나 될 수 있는 대로 싱싱한 것을 사서속에 든 씨까지 다 먹는 것이 좋다.
숙변을 없애고 피를 맑게 해준다.
장을 튼튼하게 하며 변비에도 효과가 있다. 참외 두세 개를
속의 씨앗까지 다 먹으면 속이 편안해진다고 한다.

2. 수박씨
신장이나 방광의 기능이 나쁠 때 먹으면 특히 효과가 있다.
소변이 잘 빠져 나가게 하기 때문이다.
신장염이나 방광염에는 발등 위 새끼발까락 옆에 있는 족통곡 이라는 혈자리에 수박씨를 하루 5-8시간 붙인다.양쪽 발에 모두 붙여야 한다.
수박씨를 곱게 찧어 한 두번 30알 정도 수박씨를 하루 한 두차례 먹으면 뱃속에 있는 기생충을 없애주는 효과가 있다.

3. 포도씨
볶아서 먹으면 스태미나가 좋아지는 효과를 볼 수 있다.
포도씨는 당뇨병이나 시력 보호에도 많은 도움을 준다.
그러나 신경을 날카롭게 하는 작용이 있는데 신경질적인 사람에게는 맞지 않다.

4. 감씨
시퍼렇게 멍든 곳에 붙이면 좋다.
멍든 곳에 랩을 씌워 6-8시간 붙여 둔다.
또 감 씨를 발바닥 밑 움퍽 들어간 곳인 용천혈에 붙이면신장병, 정력감퇴, 만성피로, 생리불순 등에 효과가 있다.
공기가 통하는 테이프를 이용해 양쪽 발바닥에 다 붙인다.

5. 사과씨
찧어서 무릅이 아플 때 붙이면 효과가 있다.
변비나 고혈압에는 찧어 생식하는 것이 좋다.
사과씨는 독이 있어서 많이먹으면 안됩니다
찧어서 물을 약간 넣어 팩을 하고 잠을 자면 기미를
없애주는 효과가 있다.

6. 호박씨
예로부터 젖이 부족한 임산부가 수시로 까먹으면 좋다해서 애용했던 식품으로 수박씨와 마찬가지로 구충성분이 많으며 즐겨 먹다보면 변비나 수척증에 좋은 효과를 나타낸다.
기침이 심할 때에는 호박씨 까서 말린 것 500g과 섞어 하루 세차례 식후 30분 뒤에 먹는다.

7. 도토리씨
방광염에 특히 좋으며 술독을 없앤다.
설사가 잦을 때는 도토리 가루나 묵을 자주 먹는다.
도토리는 중금속을 흡착하는 능력도 뛰어나다.

8. 해바라기씨
태양의 기운을 많이 받아서 시력 증진에 대단히 좋은 효과가 있다.
비타민A와 E가 많으며 특히 몸이 냉한 사람에게 좋다.

9. 고추씨
폐와 기관지를 튼튼히 하는 성분이 들어 있다.
그러므로 풋고추를 먹을 때 씨를 빼지 않도록 한다.
10. 밤씨
허리나 무릅이 시큰거리고 아플 때 많이 먹으면 좋다.
당뇨예방과 치료에도 도움을 준다.

11. 모과씨
천연 진정제나 불면증 치료제로 쓰인다.
가루를 내어 먹거나 꼭꼭 씹어 먹으면 좋다.
평소 가슴이 두근거리거나 심장질환이 염려되는 사람은 모과씨와 친해질 필요가 있다.
불면증이 심할 때 에는 호두알 같이 생긴 개암씨 1백개를 자루에 넣고 평평하게 해서 어깨와 등에 깔고 누우면 금방 잠이 들게 된다.
>글출처:카스-명언좋은글

 

출처 : https://band.us/page/74197175/post

아직 별점이 없습니다.

당신의 별점은?

0 별점 등록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별점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잡학 지식 약이 되는 씨앗 효능 1. 참외씨 참외를 속을 파내고 먹는 사람이 많다. 그러나 될 수 있는 대로 싱싱한 것을 사서속에 든 씨까지 다 먹는 것이 좋다. 숙변을 없애고 피를 맑게 해준다....
금강초롱 2021.10.15 26
276 유머 글 유머 모음 웃으면 복이 오고 건강해 진다고 하니 많이 웃으세요~~ <이걸 영어로 뭐라고 하죠?> 어느 유치원 영어시간이었다. 선생님은 손가락을 펴고 아이들에게 물었다. 선...
금강초롱 2021.08.12 190
275 마음의 글 좋은글 한 공장 여직원이 냉동 창고에 들어갔다가 문이 갑자기 닫히는 바람에 갇혔습니다.안에서 아무리 두드리고 소리쳐도 소용이 없었습니다. 몸이 얼어 꼼짝할 수 없...
시골촌부 2021.02.28 644
274 마음의 글 삶을 즐겁게 하는 5가지 이야기 1. 눈이 즐거워야 한다. 눈이 즐거우려면 좋은 경치와 아름다운 꽃을 봐야 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여행을 자주 해야 아름다운 경치와 아름다운 꽃들을 볼 수 있다...
시골촌부 2021.02.28 668
273 유머 글 똥싸는 표시등 출처 : https://band.us/band/8945292/post/927161114 file
금강초롱 2019.12.21 831
272 마음의 글 어느 어머니의 말씀 아들아!결혼할 때 부모 모시겠다는 여자 택하지 마라. 너는 엄마랑 살고 싶겠지만 엄마는 너를 벗어나 엄마가 아닌 인간으로 살고 싶단다.엄마한테 효도하는 며느...
금강초롱 2019.12.21 998
271 마음의 글 네 운명은 네 손안에 있다 네 운명은 네 손안에 있다어느 산에 스님 한분이 살았다.들리는바로는 아직까지 한명도그의 말문을 막히게 한사람이 없다고 한다어느 날 똑똑한 아이가손에 작은 ...
금강초롱 2019.07.29 1228
270 마음의 글 삶을 아름답게 하는 16가지 메세지 [삶을 아름답게 하는 16가지 메세지] 첫번째 메세지. 남자는 여자의 생일을 기억하되 나이는 기억하지 말고, 여자는 남자의 용기는 기억하되 실수는 기억하지 말...
시골촌부 2019.02.24 1314
269 마음의 글 돼지는 하늘을 올려다 볼 수 없습니다. 돼지는 하늘을 올려다 볼 수 없습니다. 그 이유는 돼지의 목이 땅을 향하고 있어 기껏 높이 들어봤자 45°밖에 들 수 없기 때문이죠. 그래서 돼지는 자의로는 하늘...
시골촌부 2019.02.16 1500
268 마음의 글 나이 들면서 가장 어려운 일 누군가를 사랑해버리는 일. 어딘가로 갑자기 떠나버리는 일. 오래 지니고 있던 물건을 버리는 일... 나이 들수록 하기 어려운 것들입니다. 그중 가장 어려운 일은...
시골촌부 2019.01.31 1084
267 마음의 글 늙은 두루미의 지혜 타우라스산은 독수리의 서식지로 유명하다. 독수리들에게는 두루미가 가장 맛있는 먹이로 손꼽힌다. 독수리들은 곧잘 타우라스산을 넘어가는 두루미들을 공격해 ...
시골촌부 2019.01.31 1134
266 마음의 글 손님이 준 사랑의 메시지 아내와 나는 20년 동안 가게를 하면서 참 많은 손님을 만났고, 그 중에서 아름다운 기억으로 오래도록 자리 잡은 손님이 한 분 계신다. 가게 문을 연지 얼마 안 ...
시골촌부 2019.01.31 974
265 유머 글 음모 여군이 비밀지령을 받고 적군 지역에 침투하여 활동을 하다가 적에게 발각되어 체포를 당했다모진 고문을 견뎌내고 비밀을 유지했지만 살고 싶은 마음 인간이기에...
금강초롱 2018.12.16 1074
264 마음의 글 어느날, 젊은 며느리에게 포장이 몹시 꼼꼼하게 된 소포가 왔습니다.가위를 찾아 포장된 끈을 자르려고 할 때 어머님이 말리셨습니다."얘야! 끈은 자르는 게 아니...
금강초롱 2018.12.16 1060
263 유머 글 세명의 변강쇠 세명의 변강쇠들이 술을 마시고 있었다. 한 변강쇠가 먼저 힘자랑을 했다."어젯밤에는 네번을 했어. 그랬더니 아침 밥상이 달라지데. 이거… 나 원 참." 그러자 두...
금강초롱 2018.12.16 838
262 마음의 글 따뜻한 거절 따뜻한 거절부탁보다 더 어려운 것이 거절입니다. 흔히 사람들이 부탁을 들어주는 이유는 거절로 인해 관계가 틀어질까 때문이에요.그래서 쉽게 거절을 못하죠. ...
금강초롱 2018.12.14 1069
261 마음의 글 읽기만 해도 근심이 풀리는 혜민스님 조언 <읽기만 해도 근심이 풀리는 혜민스님 조언>인생길에 내 마음 꼭 맞는 사람이 어디있으리. 난들 누구 마음에 그리 꼭 맞으리? 그러려니 하고 살자. 내 귀에 들리...
금강초롱 2018.12.14 1276
260 마음의 글 캐롤의 법칙 <캐롤의 법칙>헬싱키 대학의 심리학자 에로넨 교수는 대학생들에게 다음과 같은 한 컷의 만화를 보여주었다. 캐롤이라는 이름의 한 평범한 여성이 TV를 시청하는 ...
시골촌부 2018.12.14 972
259 유머 글 충청도 초보운전 친구 충청도 초보운전 친구내 친구가 있시유. 면허를 따고 싶어혔슈. 평소에 법을 어기는 일이 읎는 정직한 친구여유. 면허를 땄슈.이 친구는 면허를 따고서리.. 정지...
시골촌부 2018.12.04 705
258 마음의 글 친구여 친구여!!나이가 들면 설치지 말고, 미운 소리, 우는 소리, 헐뜯는 소리, 그리고 군소리, 불평일랑 하지를 마소. 알고도 모르는 척, 모르면서도 적당히 아는척 어...
시골촌부 2018.11.21 94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 Next
/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