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국어
마음의 글
2019.02.24 14:59

삶을 아름답게 하는 16가지 메세지

조회 수 1292 추천 수 2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뷰어로 보기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뷰어로 보기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삶을 아름답게 하는 16가지 메세지]




첫번째 메세지. 남자는 여자의 생일을 기억하되 나이는 기억하지 말고, 여자는 남자의 용기는 기억하되 실수는 기억하지 말아야 한다.


두번째 메세지. 내가 남한테 주는 것은 언젠가 내게 다시 돌아온다. 그러나, 내가 남한테 던지는 것은 내게 다시 돌아오지 않는다. 


세번째 메세지. 남편의 사랑이 클수록 아내의 소망은 작아지고, 아내의 사랑이 클수록 남편의 번뇌는 작아진다. 


네번째 메세지. 먹이가 있는 곳엔 틀림없이 적이 있다. 영광이 있는 곳엔 틀림없이 상처가 있다. 


다섯번째 메세지. 달릴 준비를 하는 마라톤 선수가 옷을 벗어던지고 무슨 일을 시작할 때는 잡념을 벗어던져야 한다. 


여섯번째 메세지. 두 도둑이 죽어 저승에 갔다. 한 도둑은 남의 재물을 훔쳐 지옥에 갔고, 한 도둑은 남의 슬픔을 훔쳐 천당에 갔다. 


일곱번째 메세지. 남을 좋은 쪽으로 이끄는 사람은 사다리와 같다. 자신의 두 발은 땅에 있지만 머리는 벌써 높은 곳에 있다. 


여덟번째 메세지. 행복의 모습은 불행한 사람의 눈에만 보이고, 죽음의 모습은 병든 사람의 눈에만 보인다. 


아홉번째 메세지. 웃음 소리가 나는 집엔 행복이 와서 들여다보고, 고함 소리가 나는 집엔 불행이 와서 들여다본다. 


열번째 메세지. 황금의 빛이 마음에 어두운 그림자를 만들고, 애욕의 불이 마음에 검은 그을음을 만든다. 


열한번째 메세지. 느낌 없는 책 읽으나 마나, 깨달음 없는 종교 믿으나 마나. 진실 없는 친구 사귀나 마나, 자기 희생 없는 사랑 하나 마나. 


열두번째 메세지. 어떤 이는 가난과 싸우고 어떤 이는 재물과 싸운다 가난과 싸워 이기는 사람은 많으나 재물과 싸워 이기는 사람은 적다. 


열세번째 메세지. 마음이 원래부터 없는 이는 바보이고, 가진 마음을 버리는 이는 성인이다. 비뚤어진 마음을 바로잡는 이는 똑똑한 사람이고, 비뚤어진 마음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는 이는 어리석은 사람이다. 


열네번째 메세지. 누구나 다 성인이 될 수 있다 그런데도 성인이 되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자신의 것을 버리지 않기 때문이다. 


열다섯번째 메세지. 돈으로 결혼하는 사람은 낮이 즐겁고, 육체로 결혼한 사람은 밤이 즐겁다. 그러나 마음으로 결혼한 사람은 밤낮이 즐겁다. 


마지막 메세지. 받는 기쁨은 짧고 주는 기쁨은 길다. 늘 기쁘게 사는 사람은 주는 기쁨을 가진 사람이다. 




>글출처:카스-365좋은글귀 




출처https://band.us/band/68873467/post/5292

아직 별점이 없습니다.

당신의 별점은?

0 별점 등록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별점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7 잡학 지식 약이 되는 씨앗 효능 1. 참외씨 참외를 속을 파내고 먹는 사람이 많다. 그러나 될 수 있는 대로 싱싱한 것을 사서속에 든 씨까지 다 먹는 것이 좋다. 숙변을 없애고 피를 맑게 해준다....
금강초롱 금요일09:52 0
276 유머 글 유머 모음 웃으면 복이 오고 건강해 진다고 하니 많이 웃으세요~~ <이걸 영어로 뭐라고 하죠?> 어느 유치원 영어시간이었다. 선생님은 손가락을 펴고 아이들에게 물었다. 선...
금강초롱 2021.08.12 160
275 마음의 글 좋은글 한 공장 여직원이 냉동 창고에 들어갔다가 문이 갑자기 닫히는 바람에 갇혔습니다.안에서 아무리 두드리고 소리쳐도 소용이 없었습니다. 몸이 얼어 꼼짝할 수 없...
시골촌부 2021.02.28 610
274 마음의 글 삶을 즐겁게 하는 5가지 이야기 1. 눈이 즐거워야 한다. 눈이 즐거우려면 좋은 경치와 아름다운 꽃을 봐야 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여행을 자주 해야 아름다운 경치와 아름다운 꽃들을 볼 수 있다...
시골촌부 2021.02.28 636
273 유머 글 똥싸는 표시등 출처 : https://band.us/band/8945292/post/927161114 file
금강초롱 2019.12.21 806
272 마음의 글 어느 어머니의 말씀 아들아!결혼할 때 부모 모시겠다는 여자 택하지 마라. 너는 엄마랑 살고 싶겠지만 엄마는 너를 벗어나 엄마가 아닌 인간으로 살고 싶단다.엄마한테 효도하는 며느...
금강초롱 2019.12.21 976
271 마음의 글 네 운명은 네 손안에 있다 네 운명은 네 손안에 있다어느 산에 스님 한분이 살았다.들리는바로는 아직까지 한명도그의 말문을 막히게 한사람이 없다고 한다어느 날 똑똑한 아이가손에 작은 ...
금강초롱 2019.07.29 1205
» 마음의 글 삶을 아름답게 하는 16가지 메세지 [삶을 아름답게 하는 16가지 메세지] 첫번째 메세지. 남자는 여자의 생일을 기억하되 나이는 기억하지 말고, 여자는 남자의 용기는 기억하되 실수는 기억하지 말...
시골촌부 2019.02.24 1292
269 마음의 글 돼지는 하늘을 올려다 볼 수 없습니다. 돼지는 하늘을 올려다 볼 수 없습니다. 그 이유는 돼지의 목이 땅을 향하고 있어 기껏 높이 들어봤자 45°밖에 들 수 없기 때문이죠. 그래서 돼지는 자의로는 하늘...
시골촌부 2019.02.16 1477
268 마음의 글 나이 들면서 가장 어려운 일 누군가를 사랑해버리는 일. 어딘가로 갑자기 떠나버리는 일. 오래 지니고 있던 물건을 버리는 일... 나이 들수록 하기 어려운 것들입니다. 그중 가장 어려운 일은...
시골촌부 2019.01.31 1061
267 마음의 글 늙은 두루미의 지혜 타우라스산은 독수리의 서식지로 유명하다. 독수리들에게는 두루미가 가장 맛있는 먹이로 손꼽힌다. 독수리들은 곧잘 타우라스산을 넘어가는 두루미들을 공격해 ...
시골촌부 2019.01.31 1111
266 마음의 글 손님이 준 사랑의 메시지 아내와 나는 20년 동안 가게를 하면서 참 많은 손님을 만났고, 그 중에서 아름다운 기억으로 오래도록 자리 잡은 손님이 한 분 계신다. 가게 문을 연지 얼마 안 ...
시골촌부 2019.01.31 952
265 유머 글 음모 여군이 비밀지령을 받고 적군 지역에 침투하여 활동을 하다가 적에게 발각되어 체포를 당했다모진 고문을 견뎌내고 비밀을 유지했지만 살고 싶은 마음 인간이기에...
금강초롱 2018.12.16 1054
264 마음의 글 어느날, 젊은 며느리에게 포장이 몹시 꼼꼼하게 된 소포가 왔습니다.가위를 찾아 포장된 끈을 자르려고 할 때 어머님이 말리셨습니다."얘야! 끈은 자르는 게 아니...
금강초롱 2018.12.16 1039
263 유머 글 세명의 변강쇠 세명의 변강쇠들이 술을 마시고 있었다. 한 변강쇠가 먼저 힘자랑을 했다."어젯밤에는 네번을 했어. 그랬더니 아침 밥상이 달라지데. 이거… 나 원 참." 그러자 두...
금강초롱 2018.12.16 817
262 마음의 글 따뜻한 거절 따뜻한 거절부탁보다 더 어려운 것이 거절입니다. 흔히 사람들이 부탁을 들어주는 이유는 거절로 인해 관계가 틀어질까 때문이에요.그래서 쉽게 거절을 못하죠. ...
금강초롱 2018.12.14 1046
261 마음의 글 읽기만 해도 근심이 풀리는 혜민스님 조언 <읽기만 해도 근심이 풀리는 혜민스님 조언>인생길에 내 마음 꼭 맞는 사람이 어디있으리. 난들 누구 마음에 그리 꼭 맞으리? 그러려니 하고 살자. 내 귀에 들리...
금강초롱 2018.12.14 1256
260 마음의 글 캐롤의 법칙 <캐롤의 법칙>헬싱키 대학의 심리학자 에로넨 교수는 대학생들에게 다음과 같은 한 컷의 만화를 보여주었다. 캐롤이라는 이름의 한 평범한 여성이 TV를 시청하는 ...
시골촌부 2018.12.14 952
259 유머 글 충청도 초보운전 친구 충청도 초보운전 친구내 친구가 있시유. 면허를 따고 싶어혔슈. 평소에 법을 어기는 일이 읎는 정직한 친구여유. 면허를 땄슈.이 친구는 면허를 따고서리.. 정지...
시골촌부 2018.12.04 685
258 마음의 글 친구여 친구여!!나이가 들면 설치지 말고, 미운 소리, 우는 소리, 헐뜯는 소리, 그리고 군소리, 불평일랑 하지를 마소. 알고도 모르는 척, 모르면서도 적당히 아는척 어...
시골촌부 2018.11.21 92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 Next
/ 14